[매일경제] 가상인간 한유아, 광동 옥수수수염차 모델 발탁 2022-04-13

220413_3001.jpg


가상인간 한유아가 가수 데뷔와 동시에 옥수수수염차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YG 케이플러스는 "자사 소속 버추얼 인플루언서 한유아가 광동제약의 러브콜을 받으며 ‘광동 옥수수수염차’의 공식 광고 모델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제품을 고를 때 신선한 경험과 재미를 고려하는 MZ세대에게 최적화된 인물로 판단해 한유아를 공식 모델로 선정했다”며 “업계 최초로 버추얼 휴먼을 모델로 선정한 만큼, 대중에게 신선한 이미지를 각인시켜줄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옥수수수염차는 다이어트와 몸매에 관심이 많은 MZ세대 여성 소비자층에 인기 있는 제품으로, 그동안 또래 스타들이 모델로 발탁돼온 인기 광고 중 하나다. 그동안 배우 김태희, 전지현, 조보아, 선미 등이 모델로 활동했다.


한유아는 스마일게이트가 자이언트스텝과 함께 제작한 버추얼 휴먼으로, 지난해 8월 대중에 공개됐다. 이후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희망친구’ 기아대책 홍보대사와 각종 패션화보 촬영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가상인간 인기 속에 이름을 알렸다.


220413_3002.jpg

제공:광동제약


지난 12일 오후 6시에는 공식 싱글 ‘아이 라이크 댓(I Like That)’을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하며 가수로 데뷔했다. 활동명은 ‘유아(YuA)'다. ‘아이 라이크 댓'은 리드미컬한 신스 사운드가 매력적인 댄스곡으로 하루하루가 새롭고 즐거운 A.I. 소녀의 감성을 노래했다. 정식 음원 발매에 앞서 3월 공개된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이 공개 5시간 만에 조회수 1만을 기록했다.


YG 케이플러스 관계자는 “한유아가 가수로 공식 데뷔함과 동시에 광고 계약까지 따내며 그 가능성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활동을 펼쳐 두터운 팬층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유아가 춤과 노래 실력을 뽐낸 광동 옥수수수염차 광고는 오는 20일 TV CF와 온라인 바이럴 영상 등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로지 루시 김래아 릴 미켈라 등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국내외에서 가상인간 열풍이 불고 있다. 한 광고 관계자는 "MZ세대에 신선하게 다가가고 있으며, 열애설이나 사건 사고 등에 휘말릴 우려가 없다는 점에서 올해도 어느 정도 인기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하지만 일부에선 쏟아지는 가상인간에 식상하다는 반응도 나온다. 누리꾼들은 "가상인간이 진짜 인기가 있긴 한거냐", "얼굴 보면 합성 같다", "초상권 문제도 나오던데" 등의 반응도 보였다.


성정은 기자



※ 기사 출처 :  매일경제 2022년 4월 13일자 가상인간 한유아, 광동 옥수수수염차 모델 발탁



ⓒ 매일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