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플랫폼 STOVE VR, ‘투어링 카트’ 및 ‘플래피 플래피 VR’ 정식 서비스 시작 2020-08-10


■ 투어링 카트, VR로 구현된 트랙에서 글로벌 유저들과 스피디한 레이싱 대결 펼쳐

■ 플래피 플래피 VR, 새가 되어 양손에 쥔 컨트롤러를 빠르게 조작해 더 멀리 날아가는 것이 목표

 

스마일게이트_스토브_STOVE_VR_신규_게임_2종_이미지.jpg 


[2020-0810]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이하 스토브)는 자사가 서비스하는 VR 매장 사업자 전용 플랫폼 ‘STOVE VR’에, 올여름 무더위를 날려 버릴 짜릿한 속도감을 느낄 수 있는 VR 게임 ‘투어링 카트(Touring Karts)’ 및 ‘플래피 플래피 VR(Flappy Flappy VR)’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0일(월) 밝혔다.


투어링 카트는 유저가 자신만의 소형 경주용 차 ‘카트’를 제작해 글로벌 유저들과 레이싱 대결을 펼치는 VR 게임이다. VR로 구현된 레이싱 트랙에서 빠른 스피드를 즐길 수 있는 것은 물론, 미사일 등 다양한 아이템을 이용해 대전 모드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플래피 플래피 VR은 새를 조종해 각종 장애물을 피해 더 멀리 날아가야 하는 인기 모바일 게임 플래피 버드를 VR로 이식한 버전이다. 유저는 새가 되어 VR 공간에 배치된 장애물을 피해 날아가기 위해, 양손에 쥔 VR 컨트롤러를 실제 새가 날갯짓을 하듯 빠른 속도로 상하로 흔들어야 한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이번에 STOVE VR을 통해 정식 서비스하는 투어링 카트와 플래피 플래피 VR은 글로벌 유저들로부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타이틀로 국내 유저들의 큰 호응이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국내 VR 시장 저변 확대를 위해 글로벌 인기 VR 게임의 국내 보급 노력을 지속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스토브는 VR 매장 사업자 전용 플랫폼 서비스 STOVE VR을 2019년 2월 정식 론칭하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STOVE VR은 개발사와 저작권 계약 및 게임물관리위원회 이용 심의를 거친 국내 최대 수준인 80여 종 이상의 VR 콘텐츠를 합법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STOVE VR 게임은 전국 30여 개 매장에서 즐길 수 있으며, 매장 위치 등 각종 정보는 포털 사이트에서 ‘스토브VR 매장’을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STOVE VR 플랫폼 정보, 가맹 문의 등은 사항은 STOVE VR 공식 홈페이지(www.stovevr.com)를 참고하면 된다.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