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CFS 인비테이셔널 온라인 2020 EUMENA’ 개막 발표 2020-10-06

 

■ 모든 팀이 우승 후보! 골든V 유럽 최강의 자존심 지켜낼 수 있을까? 

■ 일취월장! 이집트 ‘아누비스 게이밍’ 이번에는 우승 다짐!

 

스마일게이트_엔터테인먼트_CFS_인비테이셔널_2020_EUMENA.png 


[2020-1006]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대표 장인아)는 최고의 크로스파이어 프로게임팀들이 참가하는 ‘CFS 인비테이셔널 온라인 2020 EUMENA(유럽/중동-북아프리카)’을 개막했다고 6일(화) 밝혔다.


이번 대회는 6일 오후 4시(이하 현시시각 기준)에 골든V와 라자러스의 개막전으로 시작됐다. 골든V는 크로스파이어 유럽 최강 팀으로 오랫동안 군림해 왔고, 라자러스는 ‘올 텔런트’로 활동하다 최근 북미의 유명 게임단인 ’라자러스’의 네이밍 스폰서를 획득하며 사기가 남달라졌다.


특히 이들은 지난 CFEL 2020 웨스트 시즌2 결승전에서 맞붙었던 사이로, 당시 골든V가 세트 스코어 0 대 2에서 3 대 2로 대역전 드라마를 펼치며 명승부를 펼쳤다. 하지만 이번 대회가 라자러스가 네이밍 스폰서 시작 후 첫 대회로 두 라이벌의 대결 결과에 관심이 쏠릴 전망이다. 


이번 대회에 또 주목할만한 팀으로 이집트의 아누비스 게이밍이 손꼽히고 있다. 아누비스 게이밍이 글로벌 대회에 처음 모습을 선보인 것은 지난해 9월 이집트 카이로에서 열렸던 CFS 인비테이셔널 이집트2019였다. 당시 개최지의 이점으로 3위에 오르며 선전한 뒤 글로벌 대회에 꾸준히 참가하며 실력을 다져왔다. 


이번 대회를 앞두고 다른 팀들에는 선수 교체가 있었지만 아누비스 게이밍은 고스란히 선수단을 유지해 호흡 면에서는 가장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단, 지난 대회까지 지적돼 왔던 단기전에서의 집중력 저하를 극복해낸다면 다크 호스를 뛰어넘어 국제 대회 첫 우승까지도 바라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대회는 CFS 공식 유튜브와 트위치 채널에서는 영어로, ‘Z8 Games’ 유튜브 채널에서 포르투갈어, 도유, 펭귄 e스포츠, 후야, 빌리빌리, 콰이쇼우에서 중국어 등 3개 국어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LCK 영어 해설을 담당하고 있는 브랜단 발데스가 이번 대회에도 해설에 참여, 보다 생동감 넘치는 경기 장면을 전달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여병호 실장은 “이번 대회는 전통의 유럽 명가와 신흥 이집트 팀들 간의 대결에 팬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온라인 대회 경기 진행의 노하우가 쌓인 만큼 최고의 경기들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www.crossfirestars.com/kr/index)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 콘텐츠